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상태바
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 엄태수 기자
  • 승인 2024.06.11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온열질환 예방 위해 한낮에는 야외활동 자제 당부ㆍㆍㆍ
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안성=포토뉴스) 안성소방서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온열질환자 발생에 대비해 오는 9월 30일까지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최근 한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폭염이 지속되고 이상기후의 강도와 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요즘, 온열질환자(일사병ㆍ열사병) 발생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소방서는 구급차량 6대와 예비 출동대인 펌뷸런스(응급처치가 가능한 소방펌프차) 5대를 119폭염구급대로 지정하고, 온열질환 대응 물품 9종(얼음조끼, 생리식염수, 정제 소금 등) 배치 및 차량 에어컨 등을 정비하여 대응체계 확립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안성소방서는 여름철 더위에 지친 시민과 이동노동자들이 쉬어갈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안성소방서 2024년 폭염ㆍ가뭄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안성 관내 각 119안전센터 및 본서 민원실 1층 휴게실을 휴식공간으로 제공하고, 노인 등 건강취약계층 방문 시 혈압 및 체온 등 기본적인 건강 상태도 확인할 수 있다.

고경만 화재예방과장은“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한낮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해 달라”며 “온열환자가 발생했을 경우 시원한 장소로 이동시킨 뒤 신속히 119로 신고해달라”고 전했다.

안성시는 경로당, 복지회관, 주민센터 등 폭염을 피할 수 있는 무더위 쉼터 500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