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작은도서관에서 여름철 무더위도 식히고 쉬다 가세요
상태바
경기도 작은도서관에서 여름철 무더위도 식히고 쉬다 가세요
  • 엄태수 기자
  • 승인 2024.06.1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동네 작은도서관을 무더위 쉼터로 활용하여 도민들에게 쾌적한 독서환경 제공
- 도내 346개 작은도서관에 냉·난방비 및 냉·난방기기 구입비 등 지원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청 전경.

(경기=포토뉴스) 경기도가 동네 작은도서관에서 편안하게 책도 읽고 무더위도 식힐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 운영비를 지원한다.

작은도서관은 도내 곳곳에 자리잡고 있는 공동체활동 공간으로 총 1,676개가 운영 중이다. 도는 이 가운데 사업 참여를 희망한 346개 작은도서관을 선정해 여름에는 무더위쉼터, 겨울에는 혹한기쉼터로 활용할 방침이다.

무더위·혹한기쉼터로 활용하는 작은도서관에는 약 6억 7천만원의 예산이 투입돼 냉·난방기기 구입비, 냉·난방비로 활용된다.

김동주 경기도 도서관정책과장은 “무더운 여름철에도 작은도서관이 쾌적한 환경에서 운영돼 도민들에게 사랑받는 공간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무더위쉼터로 활용되는 작은도서관 현황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누리집(www.library.kr)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